검색

경기도, 5G 시대 맞아 특성화 고교 청소년 대상 VR/AR 교실 운영

VR/AR 콘텐츠 기획/개발 종합교육을 통한 특성화고교생의 진로 및 취업연계

가 -가 +

안상일 기자
기사입력 2019-06-26

    청소년 VR/AR 교실 커리큘럼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경기도와 경기콘텐츠진흥원이 본격적인 5G시대를 맞아 도내 4개 특성화고등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청소년 VR/AR 교실’을 운영한다.

청소년 VR/AR 교실은 청소년에게 VR/AR 교육을 통해 다양하고 장기적인 진로 모색 기회를 제공하고 실무 교육을 통한 전문 인력 양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도는 지난 5월 공개 모집을 통해 군포e비즈니스고등학교, 부천공업고등학교, 삼일공업고등학교, 성일정보고등학교 등 4개 시 4개 학교의 학생 20명씩 총 80여 명을 교육대상으로 선발했다. 이어 6월 17일 부천고등학교를 시작으로 각 학교 모두 약 6개월간의 교육과정에 들어갔다.

참여 학생들은 6월부터 오는 12월까지 약 7개월간 가상·증강현실의 기초 이론부터 현장학습 및 실습까지 120시간 이상 교육을 받는다.

청소년 VR/AR 교실은 ,콘텐츠 기획 ,VR/AR 기초 이론 ,프로그래밍을 통한 콘텐츠제작 ,관련 기업 탐방 및 멘토링 등의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교육과정이 모두 끝나는 12월에는 교육받은 학생들의 ‘VRAR 콘텐츠 제작 발표회’가 열릴 예정이다. 이 자리에는 VRAR 전문가는 물론 도내 VRAR기업의 담당자들도 참여해 학생들이 개발한 콘텐츠에 대한 조언은 물론, 진학·취업 상담도 진행하게 된다.

경기도 관계자는 “청소년 VR/AR 교실은 진학과 취업 사이에서 고민하는 특성화고교생에게 길잡이 같은 프로그램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신기술 산업 분야 이론과 실무 교육을 통해 관련분야 취업과 창업 등 다양한 진로 기회가 열리기를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미디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