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중국 린이시 기업, 군포시에 마스크 지원

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 지급… “코로나19 방역에 도움, 우호 교류 성과”

가 -가 +

안상일 기자
기사입력 2020-03-30


중국 린이시 기업, 군포시에 마스크 지원


[미디어투데이] 군포지역의 코로나19 선별진료소 근무자들이 지난 27일부터 중국에서 온 마스크를 사용하고 있다.

군포시에 의하면 중국 산동성 린이시 소재 ㈜산동란화그룹은 지난 19일 “린이시의 해외 자매도시이자 우리와 경제협력 관계인 군포시 방역 업무에 도움이 되고 싶다”며 보건용 마스크 1만장을 보냈고 통관 및 식약처 검사 등을 거쳐 26일 군포시청에 도착했다.

시는 기탁된 마스크를 코로나19 검사 및 방역 활동을 담당하는 의료진과 종사자들에게 우선 지급했고 추후로도 코로나19 확진자 가족이나, 확진자 이동 동선의 시설 관계자와 방역 담당자 등에게 수시로 지급할 방침이다.

코로나19 검사 기관이나 확진자 발생 관련 시설, 확진자 가족 등은 개별적으로 보건용 마스크를 구하는 것이 어렵기 때문에 란화그룹 기탁 물품을 필요한 곳에 신속히 지원한다는 것이 시의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대희 군포시장은 “란화그룹으로터 ‘우호와 지지, 협력의 마음을 담아 마스크를 보내다’는 서한도 함께 받았다”며 “우호 교류의 성과로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큰 도움을 받은 만큼, 시민 보호를 위해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미디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