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예산군, 식량작물공동경영체 사업 다각화 시동

타 작물 식량자급률 올리고 농가소득 올리고

가 -가 +

안상일 기자
기사입력 2020-03-30


사리영농조합법인에서 회원 농지에 공동방제를 진행하고 있는 모습


[미디어투데이] 예산군이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식량작물공동경영체 육성사업이 올해부터 본격 추진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사업에 선정된 경영체는 고덕면 사리영농조합법인으로 2년에 걸쳐 20억원이 투입되며 타 작물 기반구축과 재배에 필요한 시설, 장비 등이 지원된다.

현재 37농가가 참여하고 있는 사리영농조합법인은 경영면적 123㏊를 점진적으로 쌀 외 타작물로 늘려갈 계획으로 쌀 생산 중심의 들녘공동체사업 구조를 타 작물 및 이모작 생산 유통기반으로 다원화 해 쌀 적정생산에 기여하고 농가소득을 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이번 다각화사업을 통해 보리, 콩, 팥의 생산조직 구성과 식량작물 가공, 유통 시설을 확충해 쌀 생산량을 조절하고 타작물의 자급율 증대 등으로 농가소득을 올릴 수 있는 기틀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미디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