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공사장 안전, SNS로 실시간 관리해요

강서구, SNS 밴드 ‘소통하는 강서 건축인’ 개설

가 -가 +

안상일 기자
기사입력 2020-03-30


공사장 안전, SNS로 실시간 관리해요


[미디어투데이] 서울 강서구는 이달부터 SNS 밴드를 활용해 실시간으로 건축공사현장을 관리한다고 30일 밝혔다.

그동안 담당 공무원과 공사 책임자 간에 실시간 소통 수단이 없어 공사현장 관리와 안전사고 발생 시 신속한 초기 대응에 어려움이 있었다.

이에 구는 효율적인 공사장 관리를 위해 지난달 SNS 밴드 ‘소통하는 강서 건축인’을 개설하고 이달부터 운영에 들어갔다.

‘소통하는 강서 건축인’은 인허가 담당 공무원과 신축공사 시공, 감리자가 가입대상이며 착공신고를 할 때 인허가 담당 공무원이 공사 관계자의 동의를 얻어 밴드 가입을 안내하고 승인 절차를 진행한다.

이를 통해 공사현장에서 사고 및 재난, 재해 발생 시 ‘소통하는 강서 건축인’ 밴드에 상황과 대응 내용을 실시간으로 게시하고 댓글 등으로 건축 관계자와 구가 정보를 빠르고 쉽게 교환할 수 있게 된다.

또한 밴드는 건축공사 관련 법령, 지침 등 개정 사항 공유와 소음, 비산먼지 등 건축 민원 대처에도 활용된다.

구는 먼저 오는 6월까지 연면적 1만㎡ 이상인 대형건축공사장을 대상으로 운영을 하고 운영 중에 발생되는 문제점 등을 개선해 7월부터는 연면적 2,000 ~ 1만㎡ 미만인 중형건축공사장 까지 확대 운영할 예정이다.

노현송 구청장은 “이번 사업으로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는 신속한 소통 체계가 마련됐다”며 “공사 관계자들과의 적극적인 소통을 통해 공사현장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미디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