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경기도교육청, 360°VR 체험으로 경기도 문화유산 수업해요

도교육청, EBS·문화재청·한국문화재단과 교육콘텐츠 개발 협력

가 -가 +

안상일 기자
기사입력 2019-05-01

경기도교육청은 EBS·문화재청·한국문화재단과 함께 수업에 활용할 수 있는 경기도의

문화유산 콘텐츠를 개발하는 시범사업을 추진한다.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경기도교육청은 1일, EBS·문화재청·한국문화재단과 함께 수업에 활용할 수 있는 경기도의 문화유산 콘텐츠를 개발하는 시범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도내 문화유산을 가상현실 등의 신기술 교육콘텐츠로 개발해 마을교육의 차세대 교수학습 모델을 발굴하기 위해 마련했으며, 올해 말까지 의정부 솔뫼초등학교와 안성 백성초등학교가 학생참여형수업 선도학교를 운영한다.

선도학교는 신기술 콘텐츠 공동개발, 교수학습모델과 문화유산 수업안 개발, 콘텐츠를 활용한 시범수업, 수업결과 반영 등의 과정을 진행한다.

EBS와 학교는 마을 유산을 수업시간에 활용할 수 있도록 360°VR 콘텐츠로 제작하고, 문화재청과 한국문화재단은 콘텐츠 내용을 검수해 관련 도서 등을 함께 제공한다.

VR수업은 현실에서 직접 경험하기 어려운 것을 3D 가상현실로 간접 체험함으로써 학생들이 수업에 더 즐겁게 참여할 뿐만 아니라 학습에 대한 집중도를 높일 수 있을 것이라 그 기대가 크다.

특히, 올해 선도학교에서 만들어진 경기문화유산 VR 콘텐츠는 하반기부터 도내 모든 학교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문화유산채널’과‘EBS 클립뱅크’에 공유될 예정이며, 모두 무료로 이용이 가능하다.

경기도교육청 지명숙 학교교육과정과장은“VR 콘텐츠를 활용한 수업은 상상력을 높이고, 학습내용을 쉽게 이해할 수 있다.”면서, “수업과정에서 자신이 사는 지역에 대한 지식과 애향심, 감성이 함께 길러지는 진정한 배움의 수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미디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